Skip to main content
ThruLyrics

follow us

Shin Hye Sung - Still there lyrics

Still there lyrics

Romanization ;
ttaseuhaessdeon bomi gago
tteugeowossdeon yeoreum jina
kkocci jineun gaeurui kkeut
jinago namyeon gyeouri odeusi

uyeonhage geudael manna
tteugeowossdeon sarang jina
sarang jineun ibyeorui kkeut
jinago namyeon da ijhyeo jineunji

geuriwo nal gamssajudeon neoui songil
neo gago nado nae gyeoteul
gadeuk chaeudeon geu joheun hyanggido

uuu gyejeoreun kkeuteopsi ogo ganeunde
uuuu neoneun gago
nan ajik geu jarie

eojjeom urin seorol manna
unmyeongcheoreom saranghago
aju jamkkan meoreojyeoya
hal ttaega doeeo bol su eopsneun geolkka

bogopa nal barabodeon neoui nunbicc
neo eoneu ttaego gadeukhi
nal ana judeon pogeunhan pum sokdo

uuu gyejeoreun kkeuteopsi ogo ganeunde
uuuu neoneun gago nan ajik geu jari

oeroumgwa nunmulppunira haedo
gidarim kkeute geudaega issdamyeon

uu geudaeyeo eonjengan
nae gyeote doraogessjyo
uuuu neul geureohdeus
eonjena geu jarie
uuu gyejeori kkeuteopsi ogo gadeusi
uuuu geudae gado
nan ajik geu jarie.

Hangul ;
따스했던 봄이 가고
뜨거웠던 여름 지나
꽃이 지는 가을의 끝
지나고 나면 겨울이 오듯이

우연하게 그댈 만나
뜨거웠던 사랑 지나
사랑 지는 이별의 끝
지나고 나면 다 잊혀 지는지

그리워 날 감싸주던 너의 손길
너 가고 나도 내 곁을
가득 채우던 그 좋은 향기도

우우우 계절은 끝없이 오고 가는데
우우우우 너는 가고
난 아직 그 자리에

어쩜 우린 서롤 만나
운명처럼 사랑하고
아주 잠깐 멀어져야
할 때가 되어 볼 수 없는 걸까

보고파 날 바라보던 너의 눈빛
너 어느 때고 가득히
날 안아 주던 포근한 품 속도

우우우 계절은 끝없이 오고 가는데
우우우우 너는 가고 난 아직 그 자리

외로움과 눈물뿐이라 해도
기다림 끝에 그대가 있다면

우우 그대여 언젠간
내 곁에 돌아오겠죠
우우우우 늘 그렇듯
언제나 그 자리에
우우우 계절이 끝없이 오고 가듯이
우우우우 그대 가도
난 아직 그 자리에.

You Might Also Like:

Comment Policy: Please type your coment same as song lyrics you like on this page. Coments contains links will be hide and not to aprove.
Open Coment